본문내용 바로가기

괜히 샀다, 벤츠 C 클래스 주인에게 가장 빨리 버림 받는 모델

오토헤럴드 조회 수1,114 등록일 2019.08.1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미국에서 판매되는 신차 가운데 1년도 안 돼 주인으로부터 버림을 받는 모델의 순위가 공개됐다. 미국 자동차 시장 리서치 업체인 아이씨카(iSeeCars)가 발표한 이 순위는 2013년 7월부터 2018년 12월 사이에 주인을 만나 1000마일 이상 주행 거리를 가진 4600만대의 신차 판매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것이다.

이번 조사에서 승용 차종 중 신차를 사들인 구매자가 1년 안에 소유권을 이전한 비율이 가장 높은 모델 1위는 메르세데스 벤츠 C 클래스(12.4%)가 차지했다. 우리나라에서 매월 베스트셀링카 1위 자리를 놓치지 않고 있지만, 미국에서는 C 클래스를 구매한 소비자 10명 가운데 1명 이상이 1년도 안돼 내달 팔았다는 것을 의미한다. 

다음 순위에도 의미가 있다. BMW 3시리즈(11.8%), 랜드로버 디스커버리 스포츠(11.8%)와 이보크(10.9%), 미니 클럽맨(10.7%), BMW X1(10.4%)과 X3(9.0%), 닛산 베르사 노트(9.0%), 재규어 XF(8.8%), 닛산 베르사(8.7%)가 뒤를 이어 상위권 대부분을 프리미엄 브랜드의 모델이 차지했다.

브랜드의 명성과 달리 실제 보유한 이후 마음에 들지 않거나 실망하는 부분이 고급 차일수록 크게 나타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미국 시장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픽업트럭은 신차로 구매한 약 3.9%의 소유자가 1년 이내에 소유권을 이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반적인 차종의 1년 이내 소유권 이전 비율 3.4%에 비해 조금 높은 수치다. 

구매 후 1년 이내에 주인으로부터 버림을 받는 픽업트럭 1위는 슈퍼 듀티 라인업인 닛산 타이탄 XD다. 무려 7.9%가 소유권을 1년 이내에 포기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00대가 팔리면 이 가운데 약 8대가 중고차 시장에 매물로 나온다는 것을 의미한다.

노멀 버전인 닛산 타이탄이 7.6%로 2위, 프런티어가 5.3%로 뒤를 이어 공교롭게도 상위권 모두를 닛산 브랜드의 주요 픽업트럭이 차지했다. 4위는 4.8%의 GMC 캐넌, 5위는 4.7%의 토요타 타코마가 차지했다. 이어 GMC 시에라 1500(4.6%), 램 1500(4.1%), 쉐보레 콜로라도(4.1%), 토요타 툰드라(3.9%)다.  포드 F150, 쉐보레 실버라도 등 인기 모델은 포함되지 않았다.

스포츠카 모델에서는 닛산 370Z가 7.8%로 가장 많았고 포르쉐 911(7.1%), 쉐보레 콜벳(6.4%)의 순이다. 브랜드로는 BMW가 7.9%로 가장 높았다. 포르쉐(7.6%), 벤츠(7.4%), 랜드로버(6.5%), 재규어(.6.4%) 미니(6.2%)가 뒤를 잇고 있어 모델별 순위와 크게 다르지 않은 양상을 보여줬다. 

아이씨카는 "신차 시장에서의 픽업트럭 인기와 다르게 소유권을 빠르게 포기하는 비율도 높아 신차급 중고 픽업트럭을 구매하는 것도 쉬운 일이 됐다"라고 말했다. 상위 목록을 프리미엄 브랜드의 모델이 독차지하고 있는 것은 구매 후 금융 또는 유지 비용에 대한 부담을 감당하기 힘들었거나 기대했던 상품성이 기대했던 수준에 미치지 못하는 확률이 그만큼 높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한편 아이씨카에서 발표한 목록에서 국산 차 브랜드나 모델명을 등장하지 않았으며 1년 안에 소유권이 이전되는 평균 비율은 모든 승용차가 브랜드와 함께 3.4%로 나타났으며 이 가운데 SUV가 2.75로 가장 낮았고 픽업트럭이 3.9%, 스포츠카는 가장 높은 6.1%로 조사됐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폭스바겐, 투아렉 판매 재개 임박..V6 디젤 투입(?)
폭스바겐 투아렉의 국내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관측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6일 투아렉 3.0 TDI 모델에 대한 환경부의 배출가스
조회수 48 10:45
데일리카
기아차, 2020년형 스포티지 출시..가격은 2342만원~2965만원
기아차가 상품성을 더욱 높인 스포티지를 내놨다. 기아자동차는 디자인 고급감 강화와 고객 선호 편의사양의 신규 확대 적용으로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
조회수 102 10:44
데일리카
한국차가 더 팔리는데..러시아인, 일본차가 한국차보다 ′믿음직′
러시아 사람들이 일본차보다 한국차를 더 많이 구입하면서도, 일본차를 한국차보다 더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차의 브랜드 이미지가 러시아에서 일본차…
조회수 43 10:44
데일리카
제네시스, 지상 최대 럭셔리카 축제
제네시스 '민트 콘셉트'가다양한 럭셔리카들이 한곳에 모이는 세계적인 자동차 전시회에 등장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이하 제네시스)는 14일(수)부터 18일(일)까지
조회수 25 10:4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파나메라 820마력
포르쉐 파나마레의 고성능 모델이 준비중인 것으로 보인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 파나메라를 일부에서는 포르쉐 전문 튜너 겜발라(G
조회수 20 10:43
글로벌오토뉴스
2019IAA- 정통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랜드로버의 정통 오프로더 디펜더가 2019 프랑크푸르트오토쇼를 통해 국제 무대에 공식 데뷔한다. 디팬더는 랜드로버의 첫번째 생산 차량으로 1948년에 데뷔한 '
조회수 13 10:42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ID BUGGY, 페블비치 콩쿠르 델레강스에 출품
폭스바겐이 2019제네바오토쇼를 통해 공개한 ID BUGGY 를 2019년 8월 18일 개최되는 2019 페블비치 콩쿠르 델레강스에 출품한다고 발표했다. ID.
조회수 16 10:42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 튜닝 규제 완화, 기득권ㆍ주도권 싸움이 아니길
자동차 튜닝산업은 지난 정부부터 일자리 창출과 미래 먹거리의 하나로 집중 육성하겠다고 약속한 분야다. 그러나 7년이 지난 현재까지 튜닝 분야로 성장한 기업은 전
조회수 24 10:41
오토헤럴드
전조등ㆍ도색 불량 셀토스, 인수 거부했더니
“헤드라이트가 덜덜 떨리고 범퍼와 차체 색이 달라 사고차나 다름없는 모습이었습니다. 도저히 그냥 탈 수 없어 인수를 거부했더니 대기순번이 맨 뒤로 밀려 두 달을
조회수 95 10:41
오토헤럴드
2019IAA-BMW 330e 세단
BMW가 신형 3시리즈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 330e 를 유럽시장에 출시했다. 국제 무대 공식 데뷔는 2019 프랑크푸르트오토쇼. 3시리즈는 BMW의 주
조회수 19 10:41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