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곤 전 회장 '마크롱 佛 대통령 때문에 일본 감옥에 갔다' 주장

오토헤럴드 조회 수1,017 등록일 2020.01.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영화처럼 일본을 빠져나와 레바논으로 도주한 카를로스 곤 르노ㆍ닛산 전 회장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때문에 자신이 구속됐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2018년 11월 일본 검찰이 그를 체포했을 당시에도 같은 얘기가 나온 적이 있었다.

2015년 경제산업부 장관이었던 마크롱 대통령은 2년 이상 보유 주식의 의결권을 두 배로 인정해주는 플로랑주법(La loi Florange)을 도입했다. 이 때문에 프랑스 정부가 르노와 동맹 관계에 있는 닛산 흡수를 목적으로 반기업적 규제를 만들었다는 지적이 나왔고 양국 정부와 두 회사 갈등의 씨앗이 됐다.

일본 정부의 견제와 닛산 그리고 곤 전 회장 등이 강하게 반발하면서 성사 되지 않았지만 2017년 마크롱이 대통령에 취임하면서 분위기가 달라졌다. 회사 지배력 강화를 강력하게 추진한 장본인의 지위가 장관에서 대통령으로 상승하면서 일본 정부와 닛산의 위기감이 다시 고조됐고 결국 곤 전 회장의 구속으로 이어졌다는 것이다.

프랑스 정부는 르노의 지분 15%를 갖고 있으며 르노는 닛산 지분 43.4%를 보유하고 있다. 곤 전 회장도 일본에서 도주한 직후 같은 주장을 하고 있다. 5년 전 당시 마크롱 장관이 무리하게 합병을 추진하면서 르노와 닛산의 관계가 악화됐고 이것이 자신을 포함한 모든 불행의 시작이 됐다는 것이다. 

곤 전 회장은 2015년 주주 의결권을 강화하는 플로랑주법이 결정됐을 때 충격을 받았으며 르노의 지분을 이용해 닛산을 통제하려는 시도가 계속됐다고 주장했다. 이 때문에 닛산 임원은 물론 일본 정부의 강력한 견제가 시작됐고 결국 자신이 희생양이 됐다는 것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오토저널] 우리나라의 자동차 온실가스 배출은  감소하고 있는가?
인류의 온실가스 배출로 인해 기후변화의 문제가 공론화된 지 이미 오래 되어, 현재는 파리기후협약 체제에 따라 국제적인 온실가스 배출 감소의 노력이 가속화되고 있
조회수 102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코나 일렉트릭, 1회 충전으로 1,026km 주행 성공
현대차는 코나 일렉트릭 3대가 지난 7월 22~24일(현지시간) 독일에서 실시된 시험주행에서 각각 1,026km, 1,024.1km 그리고 1,018.7km의
조회수 196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RS4·C63 겨누는 M3 왜건, 선명해진 고성능 왜건 경쟁
아우디와 메르세데스-벤츠가 양분하고 있는 고성능 왜건 시장에 BMW가 도전장을 던졌다. 고성능 M모델에 한해서는 쿠페와 세단 SUV 등을 선보이고 있는 BMW가
조회수 107 2020-08-14
데일리카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로 뉘르부르크링 랩 타임 신기록 경신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의 4도어 스포츠 세단 신형 파나메라(the new Panamera)로 뉘르부르크링 노르트
조회수 99 2020-08-14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V8 엔진개발을 전격 취소..배경은?
일본의 자동차 매체인 ‘매거진-X’가 토요타가 V8 엔진 개발을 완전히 취소했다는 브레이킹 뉴스를 터트렸다. 만약 토요타가 이를 사실로 인정한다면 향후 레이…
조회수 133 2020-08-14
데일리카
국토부, 연내 자율주행차 윤리 지침 제정, 인명피해 최소화할 것
국토교통부,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 한국교통안전공단이 함께 마련하는 자율주행차 윤리지침에 대한 공개 토론회가 14일 오후 한국언론진흥재단에서 열린다.국토부는 그
조회수 81 2020-08-14
오토헤럴드
재규어 I-PACE vs. 아우디 e-트론 vs. 벤츠 EQC..명품 전기차 ‘격돌’
전기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명품 전기차로 꼽히는 브랜드간 시장 경쟁이 치열하다. 14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
조회수 99 2020-08-14
데일리카
캐딜락 순수전기차 리릭, 기본가 7000만원 이하 책정할 것
캐딜락의 첫 순수전기차 리릭(Lyriq) 가격이 6만 달러(한화 7000만원)이하로 책정될 것으로 보인다. 이는 경쟁 모델인 테슬라 모델 X, 아우디 e-트론,
조회수 127 2020-08-14
오토헤럴드
볼보, S60 · XC60 등 9개 차종, EGR 냉각수 라인 관련 리콜
볼보의 S60, XC60 등 간판급 9개 차종이 반온열 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냉각수 라인 관련 문제로 국내서 리콜을 실시한다.13일 국토교통부는 볼보자동차코리아
조회수 64 2020-08-14
오토헤럴드
[시시콜콜] 올해 발견된 결함 201건, 모르면 놓치는 깜깜이 무상 수리
자동차 소비자 권리가 강화되고 있다. 동일해야 한다는 조건이 붙기는 했어도 같은 결함이 반복되면 환불 또는 교체가 가능하고 결함을 숨기거나 리콜을 늦추는 제작사
조회수 85 2020-08-14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