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한국시장서 고전하는 일본차, 글로벌 시장서도 인기 하락..왜?

데일리카 조회 수1,000 등록일 2020.01.2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닛산 3세대 큐브 (CUBE)


[데일리카 박경수 기자] 한일 갈등 이후 국내서 찬밥 신세를 면치 못하는 일본차가 다른 국가에서도 고전하고 있다. 일본 자동차업계가 주력 차급으로 내세우던 차종이 전 세계적으로 인기가 하락했기 때문이다.

20일 일본 니혼게이자이신문에 따르면 일본 주요 자동차 업체는 최근 줄줄이 소형차 시장에서 손을 떼거나 사업 규모 축소를 발표했다.

혼다, 2013 피트 EV


실제로 혼다자동차는 "오는 2021년 미국에서 소형차 판매를 중단한다"고 선언했다. 주력 소형차인 ‘피트’ 신모델의 경우 미국 시장과 동남아 시장 출시를 보류했다. 한국으로 따지면 현대차가 쏘나타나 그랜저 같은 주력 차종 출시를 보류한 것과 비슷하다.

또 다른 일본 자동차 제조사 닛산자동차도 마찬가지다. 국내서도 큐브 등 잘 알려진 소형차 브랜드로 유명한 닛산자동차는 미쓰비시자동차에 소형차 개발 업무를 이전할 계획이다. 특히 닛산자동차는 자사의 대표적인 다섯 개 소형차를 오는 2025년까지 3개 차종으로 축소하기로 결정했다.

혼다 피트


닛산자동차는 또한 신흥국 전용 소형차 브랜드(닷슨)도 동남아시아와 러시아에서 연내 철수하기로 했다. 닷슨은 1923년 일본에서 처음 출시한 자동차 브랜드다. 마크라이즈에 따르면 닷슨의 2018년 판매대수는 7만 2000대로 전년대비 10% 감소했다. 인도와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일부 국가에서는 닷슨을 판매하지만 인도네시아·러시아 판매를 종료하면 닷슨의 입지는 그만큼 줄어들 전망이다.

일본 최대 자동차 제조사 도요타자동차의 경우 미국에서 소형차 자체 생산을 중단했다. 이제 도요타의 소형 해치백 야리스는 마쓰다자동차가 주문자상표부착생산(OEM) 방식으로 생산한다.

피트


이와 같은 일본차의 고전은 일본 자동차 업체가 주력으로 하는 소형차가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지 못하고 있어서다. 글로벌 시장에서 소형차 소비자는 대부분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나 중형세단으로 이동하고 있다.

한편 일본차는 국내서 반일감정으로 여전히 고전하고 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일본차의 국내 판매 대수(3만6661대)는 2018년(4만5253대) 대비 8592대(19.08%) 감소했다. 특히 일본 불매운동이 퍼진 하반기에는 2018년 하반기(2만3968대) 대비 판매량(1만3179대)이 45%나 감소했다.

토요라 야리스 Y20

토요타, 야리스 GR 스포트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임기상 칼럼] 설날 미세먼지·블랙아이스 피하는 안전운전법은?
[TV 데일리카] 안락한 승차감 돋보이는..닛산의 플래그십 세단 맥시마
착한 가격 ‘트레일블레이저’..쉐보레의 달라진 가격 정책 배경은?
현대차, 소형 전기 SUV 코나 일렉트릭 기네스북 등재..그 이유는?
BMW,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스포츠카 i8 생산 중단..왜?
폭스바겐, 아테온 슈팅브레이크 출시 계획..쿠페에서 왜건으로...
[단독] 르노삼성, 쿠페형 SUV ‘XM3’ 내달 출시 계획..‘주목’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020년 2월 블랙박스 인기순위 가이드 - 블랙박스 핵심 키워드는?
나만 조심해 봐야 소용없다는 도로 위의 철칙이 있다. 언제 어디서 맞닥뜨릴지 모르는 과격 운전자나 무단횡단자, 블랙아이스나 야생동물에 이르기까지 안전 운전을 위
조회수 9 10:29
다나와
볼보, S90/V90/V90CC 부분 변경 모델 공개
볼보가 플래그십 세단 S90을 비롯해 V90과 V90크로스컨트리 부분변경 모델을 공개했다. 내외장을 일신하고 48볼트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채용한 것이 포
조회수 176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독일 마인츠, 환경오염 주범 디젤차 통행 금지키로..‘주목’
독일 남서부 라인란트팔츠 주의 첫 도시인 마인츠 일부 도심내에서 디젤차의 통행이 오는 7월부터 금지된다. 지난 23일(현지시각) 독일 마인츠 주정부는 도…
조회수 145 2020-02-24
데일리카
GM, 긴급 제동 시스템, 차량간 추돌사고 46% 감소
GM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ADAS)가 사고를 얼마나 방지하는지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중 긴급 제동 브레이크의 경우 추돌 사고를 46% 줄이
조회수 262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맞짱열전 #+1 캠리 vs 알티마, 누가 뭐래도 중형 세단의 정석
오토헤럴드 맞짱열전의 대미는 일본 브랜드를 대표하는 토요타와 알티마의 중형 세단 '캠리와 알티마'로 끝맺음을 하려 한다. 일본의 수출 규제로 불거
조회수 239 2020-02-24
오토헤럴드
글로벌 금융위기 수준으로 폭락한 한국차 생산량...이대로 괜찮을까?
한국 자동차 산업의 생산 실적이 갈수록 줄어들고 있다. 이대로 가다간 심각한 위기 상황에 봉착할 수 있다는 우려도 불거진다. 하지만 글로벌 자동차 시장 침…
조회수 179 2020-02-24
데일리카
[단독] 르노삼성, 크로스오버 XM3 하루만에 1500대 계약..‘순항’
르노삼성이 선보인 크로스오버 XM3가 사전계약을 실시한지 하루만에 1500대가 판매된 것으로 확인됐다. 22일 르노삼성자동차 관계자는 “쿠페 스타일로 세련…
조회수 911 2020-02-24
데일리카
코로나19로 생산 차질 너무 길다...주름살 깊어진 자동차업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자동차 업계에 미치는 영향이 계속 커지고 있다. 21일 하루동안에만 무려 100명이 넘는 확진자가 국내에서 나오자 근…
조회수 217 2020-02-24
데일리카
BMW 신형 M3 2020년 공개. M3 최초로 4WD 적용될까?
BMW의 고성능 차량 부문인 BMW M의 2019년 글로벌 판매 대수가 13만 5829대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32.2% 증가한 수치로, 역대 최대 판매
조회수 340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2020제네바쇼- 메르세데스 벤츠 E클래스/AMG
메르세데스 벤츠가 올 해로 90회째를 맞는 2020제네바오토쇼에 E클래스 부분 변경 모델을 비롯해 3개의 AMG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하며 소형 하이브리드 모
조회수 157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