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2021 올해의 차 왕중왕, 제네시스 G80 3.5T 다시 '봄'

오토헤럴드 조회 수903 등록일 2021.03.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새봄을 가장 빠르게 마중하는 산수유 꽃봉오리에 옅은 노랑이 짙어진 날,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 2021년 올해의 차 왕중왕으로 선정된 제네시스 G80 3.5 T를 다시 만났다. G80은 지난달 25일, 국내 서킷 가운데 가장 까다로운 포천 레이스웨이 실차 테스트에서 이견이 없는 압도적인 점수로 올해의 차가 됐다. 1차 결선에 오른 30대, 최종 결선에 진출한 12개 부문 후보 가운데 '왕중왕'에 오른 것이다.

제네시스 브랜드 라인업 중 성골(聖骨)로 볼 수 있는 G80에는 최고출력 380마력, 최대토크 54.0kgf.m을 발휘하는 3.5 터보 엔진이 올려져 있다. 6기통이 흔하지 않은 탓에 쩌렁쩌렁한 엔진음 그리고 묵직하게 그러나 경쾌하게 치고 나가는 발진 능력만으로도 운전하는 재미가 최고조로 상승하는 모델이다.

포천 레이스웨이 서킷을 돌고 나올 때, 기자들 얼굴에서도 그런 표정이 나왔었다. 작년 출시된 수많은 신차 가운데 딱히 경쟁차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성능, 주행 질감에서 호평을 받았다. 일상적인 운전만으로는 어떤 자동차도 100% 성능을 체험하지 못한다고 봤을 때, 이날 서킷에서 극한 상황까지 몰아 붙여봤던 G80은 올해의 차 자격이 충분하다는 것을 보여줬다.

다시 일상에서 차분하게 만나 본 G80에서는 다른 매력이 느껴진다. 무엇보다 운전 감성이 비할 데 없이 완벽하다. 저속, 중속, 고속 어느 영역대 그리고 수시로 변하는 노면 상황까지 주행 여건과 환경에 맞춰 대응하는 파워트레인, 변속기, 차체가 완벽하게 조화를 이뤄가며 대응한다. 따로 놀기 쉬운 것들이 절묘하게 하모니를 이룬 덕분에 승차감은 프리미엄답게 높은 수준에서 발휘된다. ​

플랫폼을 새로 개발하면서 핫스탬핑 강판을 늘린 장점도 뚜렷하다. 골격이나 외판에 사용하는 강판 강도는 외부충격에 대응하는 것 말고도 뒤틀림이나 진동 등 다양한 요인에 버티는 힘을 늘려 고속 선회, 제동, 발진 등 자동차가 움직이는 모든 순간순간마다 개입해 안정감을 보태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여기에다 체중을 덜어내고 가속 페달 요구에 빠르게 응답하는 엔진 박동으로 경쾌한 질감까지 갖췄다.

노면 상태나 내비게이션 정보를 실시간으로 파악해서 서스펜션 감쇠력을 제어하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이 담당하는 몫도 크다. G80을 가진 지인 몇 명이 한결같이 얘기하는 '최고의 승차감' G80이 가진 최대 장점이라는 것을 다시 확인할 수 있었다. 섀시 피드백도 만족스럽다.

운전 편의성도 뛰어나다. 3D 입체감이 또렷한 12.3인치 클러스터 색감과 구성, 14.5인치 터치식 디스플레이, 무엇보다 대형 사이즈 헤드업디스플레이가 제공하는 풍부한 정보가 운전 집중력을 높여준다. 특히 헤드업디스플레이는 속도, 차로와 차선, 주변 차량, 길 안내, 안전운전정보, 사각지대 등 엄청난 정보를 담고 있어 시선을 나눌 필요가 없었다.

여기에 터치 방식 공조 장치, 전자식 변속 다이얼, 터치와 필기로 센터 디스플레이 조작이 가능한 통합 컨트롤러도 운전 편의성을 높이는 데 매우 유용했다. 교차로를 빠져나가고 추월할 때, 또 주차 구역에서 움직일 때 위험 상황을 기가 막히게 알려 주는 안전 사양, 차선이탈, 차선 유지, 심지어 차로변경까지 가능한 첨단 운전 보조시스템도 운전을 편하게 해준다.

<총평> 프리미엄 시장에 뒤늦게 뛰어든 만큼 제네시스는 경쟁사와 뚜렷한 차별화에 많은 공을 들였다. 쿼드램프와 크레스트 그릴로 독창적인 프런트 마스크를 만들었고 실내는 사치스러울 정도로 화려하다. 이게 통하면서 제네시스 브랜드 국내 및 해외 실적도 상승세를 타고 있다. G80은 그 중 핵심이다. 월 4000대 정도 팔리면서 제네시스 브랜드 주력이 됐다. 2.5터보도 있지만 3.5 터보는 맛이 다르다. 파워트레인 옵션에서 660만원이 추가되지만 그만한 값을 한다. '2021 올해의 차' 왕중왕 답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메르세데스-벤츠,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 전 세계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벤츠가 브랜드 최초의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The new EQS)를 15일 오후 6시(현지 시각)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 사이트를 통해 세계
조회수 449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자동차, 픽업트럭
현대자동차는 16일(금) 온라인을 통해 '싼타크루즈'를 공개하고 미국 RV 시장 확장에 나선다고 밝혔다.싼타크루즈는 SUV와 픽업트럭의 장점을 결합한 신개념 ‘
조회수 2,150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더 뉴 K3’ 내외장 디자인 공개
기아는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온 K3의 상품성 개선 모델 ‘더 뉴 K3(The new K3)’의 내외장 디자인을 14일(수) 최초로 공개했다.더 뉴 K3는 201
조회수 2,196 2021-04-14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국내 첫 하이브리드 미니밴, 뉴 시에나 공식 출시
토요타코리아는 4월 13일 국내 시장 최초의 하이브리드 미니밴인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의 온라인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4세대 완전
조회수 1,594 2021-04-13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오토포토] 우주선? 현대차 미니밴
현대자동차가 15일부터 본격적인 국내 판매에 돌입한 새로운 다목적 차량 '스타리아(STARIA)' 미디어 시승회를 경기도 고양시 현대모터스튜디오
조회수 482 2021-04-16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1975년 출시된 포니의 재해석
현대자동차가 지난 8일, 디자인을 주제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상징적인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현대모터스튜디오 부산'을 정식 개관한 가운데 개관
조회수 731 2021-04-14
오토헤럴드
MPV로 변신한 현대차 스타리아, 카니발 위협하는
현대차는 스타리아가 스타렉스 후속으로 불리지 않기를 바란다. 승합차가 아닌 MPV, 새로운 계보가 시작된 것으로 봐주기 바란다. 바람대로 MPV 스타리아에 대한
조회수 464 2021-04-14
오토헤럴드
올 1분기 국내 완성차 업체의 순수전기차, 수소차,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등 친환경차 판매가 전년 동기 대비 69.9% 증가한 가운데 기아 쏘렌토 하
조회수 821 2021-04-13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BMW M 같은 고성능 모델 출시 전망
현대자동차 럭셔리 브랜드 제네시스가 2015년 독립 브랜드로 출범한 이후 북미를 비롯해 호주, 러시아, 중동 그리고 최근에는 중국 시장까지 진출하며 글로벌 브랜
조회수 373 2021-04-13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벤츠 플래그십 세단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오는 28일, 7세대 완전변경 S 클래스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국내 판매에 돌입한다. 신차는 더욱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함께 진보된
조회수 765 2021-04-13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아우디 Q4 e-트론’ 및 ‘아우디 Q4 스포트백 e-트론’ 최초 공개
아우디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아우디 부문 사장: 제프 매너링) 가 아우디 최초의 컴팩트 전기 SUV ‘아우디 Q4 e-트론(Audi Q4 e-tron)’과 ‘아
조회수 459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랜드] 유럽은 퇴출
전기차 단점을 보완하고 하이브리드카 장점을 살린 타입으로 주목을 받아왔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가 퇴출 위기에 내몰렷다. 유럽을 중심으로 "환경과
조회수 730 2021-04-16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현대차 픽업트럭
현대자동차가 북미 시장을 겨냥, 투싼을 베이스로 개발한 픽업트럭 '산타크루즈'를 현지시각으로 15일 공개했다. 오는 6월 미국 앨라베마 공장에서
조회수 526 2021-04-16
오토헤럴드
시트로엥,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
시트로엥은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인 'C5 X'를 공개했다. C5 X는 세단과 스테이션 왜건을 조합한 디자인으로 대형 세그먼트 (유럽 D 세그먼트)에 해당되는 차
조회수 547 2021-04-13
글로벌오토뉴스
'2021 상하이 오토쇼'가 오는 19일 언론 공개를 시작으로 28일까지 중국 상하이 국영전시컨벤션 센터에서 정상 개최된다. 지난해 코로나19 팬
조회수 238 2021-04-13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평균 연비 18.8km/ℓ,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는
그저 그런, 평범한 미니밴으로 생각했다면 오산이다. 일반적인 미니밴과 다른 것들을 내·외관 곳곳에 담았고 공간 역시 이전과 다른 개념으로 해석했다. 국내 최초,
조회수 247 2021-04-16
오토헤럴드
[시승기] 스타리아 라운지 2.2 디젤
단도직입 결론부터 말하자면 현대차 새로운 다목적차량 '스타리아' 파워트레인은 하루빨리 전동화 도입이 시급하다. 기존 내연기관 엔진과 스타리아 콘셉
조회수 398 2021-04-16
오토헤럴드
[시승기] 값어치 제대로 하는 SUV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 '2021 올해의 차' 중형 SUV 부문 우승자는 '제네시스 GV70(지브이세븐티)'로 최종 선정됐다. 지난해
조회수 434 2021-04-14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새로운 기준의 시작, 기아 K8 3.5 GDI 2WD
새로운 차명과 엠블럼으로 태어난 기아 K8 3.5 가솔린 2WD 모델을 시승했습니다. 기존 K7 보다 더 길어진 휠베이스를 기반으로 넉넉한 실내공간과 다양한 편
조회수 452 2021-04-13
글로벌오토뉴스

퓨어드라이브

[퓨어드라이브] 현대 베뉴 가솔린 1.6 모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68 2021-04-16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기아 모하비 3.0 4WD 마스터즈 6인승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249 2021-04-14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1.35 터보 RS 2WD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570 2021-04-07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기아 K5 LPG 2.0 노블레스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016 2021-04-02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기아 니로 1.6 하이브리드 노블레스 스페셜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977 2021-03-24
다나와자동차

전기차 소식

[프리뷰] 메르세데스-벤츠 EQS
메르세데스-벤츠가 브랜드 최초의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The new EQS)를 15일 오후 6시(현지 시각)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 사이트를 통해 세계
조회수 89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CEO에 한 방 먹은 테슬라 일론 머스크...FSD 버튼 타이밍은 5월
테슬라가 완전자율주행시스템으로 부르는 FSD(Full Self-Driving Beta) 베타 서비스 V9.0이 늦어도 5월에는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 일론 머
조회수 396 2021-04-16
오토헤럴드
눈이 즐겁다, MG 전기 로드스터
양산을 목적으로 개발된 영국 MG 전기 로드스터 콘셉트카 '사이버스터(Cyberster)' 공식 이미지가 처음 공개됐다. 사이버스터는 이달 말 열
조회수 179 2021-04-12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ID.4 18일만에 美 대륙횡단 성공, 전기차로 1만km 여유있게
폭스바겐 순수 전기차 ID.4가 미국 동서를 가로지르는 횡단에 성공했다. ID.4 미 시장 상륙을 알리기 위한 이번 도전은 뉴욕을 출발한지 18일만에 캘리포니아
조회수 869 2021-04-0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렉스턴 스포츠 페이스 리프트의 디자인
국산 유일의 픽업 쌍용자동차의 렉스턴 스포츠가 페이스 리프트 된 모델이 나왔다. 여러가지로 어려운 상황에 처한 쌍용자동차에게 비록 페이스 리프트 모델이지만, 신
조회수 746 2021-04-13
글로벌오토뉴스
내연기관차 수명이 더욱 짧아지고 있다. 언제까지?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내연기관차 수명이 더욱 짧아지고 있다. 그 만큼 전기차 등 무공해차의 단점이 많이 줄어들고 있고 국제
조회수 572 2021-04-12
글로벌오토뉴스
개인 택시의 분노, 코나 일렉트릭 때문에 한 달 수입 150만원 손해
"미리 알았으면 차가 아무리 좋고 무슨 일이 있어도 코나 전기차(코나 일렉트릭)는 안 샀죠. 요즘같이 손님 줄고 어려울 때에 생긴 모습 빼면 같은 차로 알고 있
조회수 1,903 2021-04-07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콘티넨탈, 360도 탐지 가능한 6세대 장거리 레이다 센서 선보여
세계적인 기술 기업 콘티넨탈(http://www.continental.com)이 오는 4월 21일부터 열리는 상하이 모터쇼에서 6세대 장거리 레이다(long-r
조회수 150 2021-04-16
글로벌오토뉴스
음악과 자동차 디자인에서의 반복 원리
고전음악(classic)에 관심이 적거나 안 듣는 분이라도 '베토벤(Ludwig van Beethoven)' 이라는 음악가의 이름은 한 번쯤은 들어보셨을 것이다
조회수 230 2021-04-12
글로벌오토뉴스
포르쉐, 신형 911 GT3에 적용된 혁신적인 기술 공개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신형 911 GT3에 적용된 혁신적인 기술을 공개했다.포르쉐 엔지니어들은 911 GT3 개발
조회수 458 2021-04-08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